핫-이슈

참언론의 확립을 위해 혼신의 노력을 다하는

인천참언론시민연합

핫-이슈
핫-이슈

핫-이슈

미디어오늘 “인천언론, 학벌조장·가십성 원칙상실한 선거보도” (2018.04.07.)

  • 인천참언론시민연합
  • 2020-10-19 12:10:00
  • 14.63.17.201
“인천언론, 학벌조장·가십성 원칙상실한 선거보도”
[비평] 기초의원 후보 출신학교 강조, 구청장 후보 고향 부각…“언론, 공약을 검증하고 실현 가능성 분석해야”
장슬기 기자 wit@mediatoday.co.kr 2018년 04월 07일 토요일

 
인천지역 주요 일간지가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가십성 기사와 학벌 지상주의를 조장하는 기사를 내보냈다는 비판의 목소리가 나왔다.
인천지역 언론 모니터링, 지역언론 민주주의를 위해 지난 2월 공식 창립한 인천참언론시민연합(대표 염성태)은 지난 4일과 5일 경인일보와 인천일보 보도에 대해 “유권자들을 위한 후보자의 공약과 정책에 대한 검증은 사라지고 자극적인 내용의 기사를 보도했다”고 비판했다.

▲ 4일자 경인일보 1면 기사


경인일보는 지난 4일 1면에 “엘리트 정치코스 버리고 민심속으로”란 기사에서 서울대 출신이 기초의원에 도전한 내용을 보도했다. 경인일보는 “대한민국 사회에서 학벌의 최고 위치는 여전히 서울대가 차지한다. 정치판에서 기초의원은 최저점으로 인식된다. 서울대 정치외교학부 출신이 기초의원 선거에 도전장을 던졌다”고 보도했다.
또한 이 신문은 이날 3면에서 서울대 출신 인천 정치인 18명의 전공과 이력을 표로 만들어 실었다.

▲ 4일자 경인일보 3면 기사


이에 인천참언론시민연합은 “학벌 지상주의 해체와 학력 차별 해소가 시대정신이며 모두가 풀어야 할 사회적 요구임에도 경인일보는 노골적으로 서울대 출신 정치인들을 부각하고 있다”며 “‘서울대 출신이 기초의원 선거에 출마하는 것이 신기한 일’이라는 인식은 도대체 어디에서 나왔으며, 게다가 지방자치와 풀뿌리 민주주의가 그 어느 때보다 강조되는 상황에서 기초의원을 ‘최저점’으로 표현했다”고 지적했다.
인천참언론시민연합은 “이런 기사들이 지역언론을 기피하게 하는 가장 커다란 요인”이라며 “이번 보도의 책임은 취재기자부터 편집국 최고 책임자까지 경인일보 구성원 모두에게 있다”고 비판했다.

▲ 3월22일 인천일보 19면 기사


인천일보의 보도에 대한 비판도 나왔다. 인천일보는 지난달 22일 사회면에 “민주당 서구청장 예비후보 3명 ‘출마하고 보니 고향선후배’”라는 기사를 통해 후보 3명의 고향이라는 사실과 이에 대한 각 후보들의 입장을 담았다. 
인천참언론시민연합은 “선거보도준칙의 기본은 출신 지역, 학교 등 출신 성분보다 후보자들의 정책과 공약을 검증하고 실현 가능성을 분석하는 일”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인천일보는 지난 4일 “6·13예비후보들, 벌써부터 흑색선전”이란 기사에서 ‘B후보 치매설, C후보 불륜설, D후보 위장전입설, E후보 성매매설, F후보 학위학력 기재설’이 소문으로 돌고 있다고 보도했다. 인천일보는 “이 소문들은 실제 선거관리위원회가 조사하고 있는 일부를 제외하면 근거를 제대로 갖췄다고 보기 어려웠다”고 했다.

▲ 4일자 인천일보 19면 기사


확인되지 않은 소문이 돌고 있고 이를 비판하는 내용의 기사지만 이런 불명확한 정보를 기사에 언급하는 것 자체가 문제라는 게 인천참언론시민연합의 문제의식이다. 인천참언론시민연합은 “출처가 불명확한 가십성 기사를 접한 독자들과 유권자들에게 정치혐오를 더 부추기는 기사”라고 지적했다. 
인천참언론시민연합은 “과연 위 보도들이 유권자들에게 어떤 유의미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는지 언론사들에게 되묻고 싶다”며 “이제라도 인천지역 언론사들은 정책이나 공약, 이를 검증하는 보도에 매진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과거와 달리 유권자들의 선거 의식이 높아졌다”며 “지역 언론이 유권자의 높은 의식을 따라가지 못하고 현재처럼 선거보도를 이어간다면, 독자 없는 언론으로 전락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원문보기:
http://www.mediatoday.co.kr/?mod=news&act=articleView&idxno=142136#csidxa37aef0a1f8a7d3bca931f249b604df
게시글 공유 URL복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