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참언론의 확립을 위해 혼신의 노력을 다하는

인천참언론시민연합

핫-이슈
핫-이슈

핫-이슈

유정복 인천시장의 홍보성 기사를 습관적으로 게재하는 인천 언론 (2018.4.26.목요일)

  • 인천참언론시민연합
  • 2020-10-19 12:14:00
  • 14.63.17.201
인천참언론시민연합
언론모니터보고서
(2018.4.26.목요일)

【논  평】

-유정복 인천시장의 홍보성 기사를 습관적으로 게재하는 인천 언론-

경인일보는 26일 3면에 ‘e-다누리 창업센터 개관식’ 행사 기사를 관련 사진과 함께 게재했다.
이 센터는 결혼이민 여성들을 사업가로 육성하는 업무를 진행하는 기관이다.
국제결혼 등을 이유로 국내로 이주하는 여성이 늘어나는 현실에 비추어 보면, 시의 적절하게 출범하는 조직이고, 이를 소개하는 기사 또한 긍정적으로 평가된다.
문제가 된 것은, 센터 개관식을 소개하는 기사에, 인천시장 재선 도전을 선언한 유 시장의 모습을 부각시킨 사진을 함께 게재한 부분이다.
이 사진은 유 시장이 센터 현판을 손으로 가리키며, 센터 관계자들의 박수 속에서 환한 표정을 짓는 장면을 담고 있다.
이 기사는 분명 센터 설립의 목적과 향후 활동계획을 소개하는 내용이다.
그렇다면 창업센터의 안팎 전경이나, 시설, 센터 방문자 등 센터 자체를 다룬 사진을 사용하는 것이 타당할 것이다.
하지만 이 기사 내용이나 센터의 운영과 상관이 없는 ‘임기 종료 직전’의 시장이 센터 현판을 가리키며 웃음 짓는 사진을 기사와 함께 게재해 놓은 것이다.
그것도 자사 사진기자가 직접 찍은 사진이 아니라, 인천시청에서 의도적으로 유 시장을 돋보이게 촬영한 사진을 제공받아 신문에 실어 놓았다.
같은 날 인천일보는 아예 센터 개관식 관련 기사는 한 줄도 없이, 단순히 인천시에서 제공한 사진만을 3면 메인사진으로 큼지막하게 게재했다.
이는 평소 인천시의 사업비나 광고수주에 목을 맨 지역 언론들이, 인천시에서 제공한 사진을 별다른 고민 없이 습관적으로 신문에 싣는 습성을 버리지 못한데서 비롯된 것으로 볼 수밖에 없을 것이다.
그렇다면 두 신문사가 과연 6·13 지방선거에 출마한 여타 정당 소속 시장 후보의 단순한 행사 참석 기사를, 이번 유 시장의 사진과 같은 비중으로 자사 신문에 게재할 것인지에 대해 묻지 않을 수 없다.
만약 이런 질문에 대한 답변이 조금이라고 망설여진다면, 공정한 선거보도 자세를 유지해야 하는 언론의 사명을 다시 한 번 곱십어 보기를 권고한다.
현직 시장이 제공한 선거용 홍보기사나 사진을 아무런 생각 없이 신문에 싣는 한심한 행태는, 지역 언론사들이 하루 빨리 버려야 할 적폐 중 하나라는 점을 명심해야 한다.

==> ◇경인일보
'결혼이민여성 사업가로' e-다누리 창업센터 개관
http://www.kyeongin.com/main/view.php?key=20180425010011026


==> ◇인천일보
‘다문화가정 ’창업의 문‘ 활짝
http://www.incheonilbo.com/?mod=news&act=articleView&idxno=808592&sc_code=1398672417&page=&total=#08hF


【주요 보도】

◇기호일보
평화의 물결, 인천~남포 바닷길 여나
-남북관계 경색으로 2010년 중단 … 재개되면 인천항 물동량 호재
-인천, 개성공단·해주 잇는 서해평화협력 특별지대 물류 중심지로
http://www.kihoilbo.co.kr/?mod=news&act=articleView&idxno=748182

◇경기일보
송도 테마파크 사업 또 ‘빨간불’
-부영, 시행 인가 마감 30일 임박했는데 환경영향평가 보완서류 아직 제출 안 해
-市 “6월 새 인가 가능… 사업 무산 아냐”
 http://www.kyeonggi.com/?mod=news&act=articleView&idxno=1468812

◇경인일보
한진 총수일가 유착설에 속끓는 인천세관
-제보용 SNS 오픈 채팅방 개설
-게시내용 '대부분 비아냥' 당혹
http://www.kyeongin.com/main/view.php?key=20180425010010962

◇인천일보
-얼룩진 한진 일가 … 조원태 인하대 부정편입?
동문협의회 의혹 '정보공개 청구'
총장선출제 '직선제 전환' 시위도
http://www.incheonilbo.com/?mod=news&act=articleView&idxno=808568#08hF

【제보를 기다립니다】
언론의 왜곡·편파 보도나 기자들의 광고, 향응, 촌지 요구 등 사이비 행각을 발견하시면 언제든 참언론시민연합에 연락해 주십시오. 또한 언론사 내부의 광고 강요, 부당한 처우 등 사이비 행각과 근로기준법 위반 실태에 대해서도 제보 바랍니다. 제보자의 신분은 절대적으로 보호해 드립니다. ▲제보 문의 arong95@daum.net
게시글 공유 URL복사